경북대학교 물리학과

  • 학과소개
  • 학사
  • 사람들
  • 연구
  • 자료실
  • 동문
  • 취업정보
  • 커뮤니티

경북대학교 물리학과 COMMUNITY 커뮤니티

+ 공지사항
+ 세미나/콜로퀴엄
+ 학과소식
+ 학부생 게시판
+ 대학원생 게시판
+ 일반&수험생 상담
+ 자유게시판

QUICK MENU

  • 웹메일
  • 포털시스템
  • 통합정보시스템
  • 기초교육원
  • 어학교육원
  • 캠퍼스맵

HOME>>커뮤니티>>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작성자 :     강정임 작성일 :     2012-12-19 (17:43:39)
이메일 :     dsd554dsds@hotmail.com 조회수 :     52000
홈페이지 :     http://sldjjdsd25s8jd.com 아이피 :     ***.***.***.***
글제목 :     우울할때 움직여라...
 
우울할때 움직여라... 홍콩의 영화배우 장궈룽(張國榮)이 죽었다. 잘생기고 돈 많고 인기절정의 그가 우울증에 시달리다 못해 호텔 창문에서 뛰어내렸다고 한다. 전혀 부족한 것이 없어보이는 장궈룽이 그토록 괴로워 했다면, 배 나오고 돈도 그리 많지 않은 이 땅의 중년 남자들은 도대체 무슨 용기로 살아가는 것일까. 중년이 되면 머리도 갈수록 듬성듬성해진다. 게다가 다리까지 짧지 않은가. 잠결에 문득 떠오른 심란한 생각에 새벽잠을 설치는 경우가 있다. 현재 잘 풀리지 않고 있는 일 걱정에 늘 불안하다. 최악의 경우만 자꾸 떠올린다. 냉수 한 컵 들이키고 다시 잠을 청해 보지만 정신은 더욱 말짱해진다. 이렇게 우울하고 부정적인 생각에 한번 빠지면 여간해선 헤어나오기 어렵다. 자신과 자신을 둘러싼 환경의 부정적인 측면에 몰두하게 되는 이런 종류의 가벼운 우울증세는 누구나 안고 산다. 재미있는 심리학 연구결과가 있다. 사람들이 걱정하는 일의 40%는 결코 일어나지 않을 미래의 일들에 관한 것이라고 한다. 즉 하늘이 무너질까 걱정한다는 뜻이다. 뿐만 아니다. 걱정의 30%는 이미 일어난 일에 관한 것이었고 22%는 아주 사소한 일들에 관한 걱정이라고 한다. 남은 8%의 걱정거리에서도 4%는 우리가 전혀 변화시킬 수 없는 어쩔 수 없는 일들에 관한 것이었다. 결국 우리가 하는 걱정거리들 중에서 오직 4%만이 걱정할 만한 가치가 있고 나머지는 정말 쓸데없는 일이다. 이로 인해 사람들은 걱정하며 우울해 하는 것이다. 우울한 생각이 들 때 취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몸을 움직이는 것이다. 산책과 같은 아주 가벼운 운동으로 우울한 기분을 바꿀 수 있다. 몸을 부지런히 움직이는 사람은 좀처럼 우울증에 걸리지 않는 법이다. 걱정하다가 새벽잠을 설쳤어도 활발하게 움직이는 한낮에는 왜 잠을 설쳤는지 기억조차 잘 나지 않는 것도 같은 이치다. 우울증은 몸 움직이기를 귀찮아 하는 게으른 사람들에게 제일 먼저 찾아온다. 우울하고 슬플 때 하는 생각을 믿으면 안된다. 우울하고 불안한 감정은 세상을 보는 시각을 왜곡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온통 우울하고 걱정스러운 소식들 뿐인 우리의 일상에서 제대로 된 판단을 하기란 그리 쉬운 일이 아니다. 그저 왜곡되고 꼬일 대로 꼬인 불행한 예측을 하느라 한숨만 쉴 뿐이다. 특히 경제가 그렇다. 객관적인 상황이 나빠 경제가 어려울 때도 있지만, 집단 불안감으로 경제가 어려워지기도 한다. 사소한 소문에 하루에도 몇 번씩 들썩이는 주식시장이 그 증거다. 경제가 어렵다고 할수록 '자주' 그리고 '잘' 놀아야 한다. 한번도 경제가 잘된다고 이야기하는 법이 없는 경제전문가들의 걱정에(이 중 96%는 전혀 걱정할 가치가 없다) 덩달아 한숨 쉬기보다는 롤러브레이드 타고 공원이라도 한바퀴 돌아 볼 일이다. 내 마음의 행복은 내 스스로 부지런해야 찾아 오는 법이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name :
password :
security code :
 
  comment :
 
 
이전글 목록 새글쓰기 응답글쓰기 글수정하기 글지우기 다음글



393 오늘 저녁이나 같이 합시다 조유나 2012.12.2295440
392 자동차는 엔진소리가 조금만 이상해도 곧바로 카센터로 달려간다 신소라 2012.12.2178894
391 어떤 사람이 죽어서 염라대왕 앞에 가니까 한상미 2012.12.2173825
390 또 꿈은 반드시 이루어지지 않아도 좋은 것이다. 강진경 2012.12.2159119
389 그런가 하면 언젠가는 실현될 통일을 위해서 생활비의 송정아 2012.12.20103069
388 킹처럼 거창한 꿈만 아름다운 것은 아니다. 황순자 2012.12.20119164
387 더 큰 부나 더 높은 지위를 꿈꾸어야 한다는 말이 아니다. 장진영 2012.12.20111327
386 그들뿐만 아니라 우리들도 세상적인 조건, 소라 2012.12.20112477
385 그 옛날 꿈과 비전으로 충만했던 친구들은 진수영 2012.12.20108997
384 미국으로 이민간 옛 친구들을..., 박신애 2012.12.2051281
우울할때 움직여라... 강정임 2012.12.1952000
382 인생의 최고 불행은 인간이면서 인간을 모르는 것이다. 정소라 2012.12.1953447
381 투표는 꼭 하세요^^ 한수경 2012.12.1950920
380 바다의 노래...., 진소양 2012.12.1856145
379 한국의 대통령 선거가 하루 앞으로 다가 왔네요 한지민 2012.12.1887680
378 심신이 편안해지는 법은 정은순 2012.12.1792822
377 우리가 고독하는 이유는 한미정 2012.12.1483505
376 즐거워지는 법 ....., 강미정 2012.12.1484411
375 즐거워지는 법 ....., 정소정 2012.12.1382161
374 새로워지기.... 장미소 2012.12.1385484
[1][2][3] 4 [5][6][7][8][9][10] ▷▷
목록 새글쓰기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Department of Physics
#702-701 대구광역시 북구 산격동 1370번지 경북대학교 자연과학대학 물리학과 / Tel. 053-950-5316 / Fax. 053-952-1739 Copyrights 2011 KNU Department of Physic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DMAX
페이스북 트위터